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
인사말
HOME > 인사말

이미지

MUSEUM
DIRECTOR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장
고명진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은 청소년의 올바른 미디어 이해를 위해 3개의 전시실과 야외전시실, 프레스룸(press room)이 마련되었습니다.

우리나라 신문의 역사는 물론 현장의 기자들이 사용했던 다양한 볼거리와 역사적 의미를 지니고 있는 소중한 물건을 직접 보고 만질 수 있게 마련되었습니다.

기자박물관은 가족단위의 학습탐구 공간입니다. 1일 기자 체험을 통해 '역사의 '파수꾼'이라 불리는 기자의 세계를 이해하고 현장 보도의 소중한 가치를 배우게 합니다.

개관 특별 전시로 꾸며진 야외 전시장에는 지난 한 해 동안 전국의 사진 기자들이 기록한 현장사진으로 꾸며져 있어 청소년과 가족들이 함께 웃고, 이웃사랑과 자연 사랑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국민교육헌장과 어린이 독서헌장의 흔적도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에서 볼 수 있는 우리의 소중한 문화유산입니다.

영월미디어기자박물관은 가족신문과 여행신문을 직접 제작하고 기념으로 간직할 수 있는 학습공간도 마련되어 진정한 박물관 의미를 찾아 볼 수 있습니다.